업계뉴스

업계뉴스

단순 쇼핑은 그만…스타필드하남 스포츠몬스터·아쿠아필드 레저 강화

웹관리팀 | 2016.09.05 14:01 | 조회 817



단순 쇼핑은 그만…스타필드하남 스포츠몬스터·아쿠아필드 레저 강화
신세계그룹이 9월 초 오픈을 앞두고 있는 `스타필드 하남`에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공간을 마련, 새로운 소비공간 만들기에 한창이다.

15일 신세계에 따르면 스타필드 하남에 세계 최초 복합 스포테인먼트 시설인 `스포츠몬스터`, 워터파크와 힐링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

신개념 아쿠아 컬처 체험공간 `아쿠아필드`를 통해 차별화된 가치를 고객에게 선사할 예정이다.



스포테인먼트란 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의 합성어로 운동과 오락을 겸하는 새로운 형태의 활동을 뜻한다.

스타필드 하남 4층과 옥상에 5057㎡(1530평) 규모로 들어서는 스포츠몬스터는

다양한 스포츠 콘텐츠를 결합한 세계 최초의 스포테인먼트 테마파크다.

농구, 야구, 풋살 등 기본 스포츠 뿐 아니라 암벽등반, 트램펄린, 자유낙하, 로프코스 등 익스트림 스포츠까지

다양한 종류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다. 특히 디지털을 기반으로 한 과학적인

체험형 프로그램을 통해 VR피트니스, 바이크레이싱 등 디지털스포츠도 직접 체험이 가능하다.

놀이형 암벽등반, VR피트니스, LED스포츠코트, 점핑 트램펄린, 로프코스 등 5가지 시설의 경우

국내에서 최초로 도입했다.

스포츠몬스터는 유소년 축구교실, 실외 클라이밍 등 스포츠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운영해

초보자들도 체계적으로 운동을 배울 수 있게 했고 스포츠 재능 측정, PAPS현장체험 등 단체 학생 체험학습을 위한

프로그램을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.

신세계는 스타필드 하남 3층과 4층, 옥상에 1만2066㎡(3650)평 규모로 `아쿠아필드`도 조성한다.

워터파크, 찜질스파, 사우나, 푸드코트 등으로 구성되는 `아쿠아필드`는 단순 물놀이 시설을 넘어

다양한 연령대가 특별한 시간과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구성할 예정이다.

4층에 들어서는 실내 풀에는 느린 유속의 유수풀, 기능성 마사지풀, 소용돌이풀, 어린이풀, 유아용풀 등 총 9개의 풀을 구성해

다양한 연령대의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.

옥상에는 한강과 검단산 등 주변 경치를 보며 물놀이와 스파를 즐길 수 있는 국내 최장 길이의 인피니티풀이 조성된다.

임영록 신세계 프라퍼티 부사장은"스포츠몬스터, 아쿠아필드는
스타필드 하남이 오랜 시간 준비해 자신있게 선보이는

신개념 엔터테인먼트, 힐링 공간"이라며 "경험하지 못했던 다양한 운동/체험시설,

힐링 공간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, 새로운 명소로 주목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

김세형 기자 fax123@sportschosun.com